ko
ko
뉴스

‘소리에 미치다’ 네이버도 반한 가우디오랩 with 한국일보

henney_hankook

오디오 기기를 설명하고 있는 오현오 대표

한 번 다친 청력은 재생되지 않는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이어폰 사용이 대중화, 습관화되고, 큰 음량이 귓 속으로 흘러 들어오게 되면서 난청 문제가 사회적 이슈로 대두되기도 했었는데요. 가우디오랩이 개발한 음량 정규화 기술은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해 더 안전하게 좋은 소리를 들을 수 있도록 합니다.

가우디오랩 오현오 대표가 한국일보와 만났습니다. 이름에 ‘오’자가 2번이나 들어가 ‘오디오를 할 운명’을 타고났다는 헤니의 이야기, 그리고 네이버 등 굴지의 회사들에 라우드니스 솔루션을 공급하게 된 이야기 등을 아래 기사를 통해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Privacy Settings
We use cookies to enhance your experience while using our website. If you are using our Services via a browser you can restrict, block or remove cookies through your web browser settings. We also use content and scripts from third parties that may use tracking technologies. You can selectively provide your consent below to allow such third party embeds. For complete information about the cookies we use, data we collect and how we process them, please check our Privacy Policy
Youtube
Consent to display content from Youtube
Vimeo
Consent to display content from Vimeo
Google Maps
Consent to display content from Google
Spotify
Consent to display content from Spotify
Sound Cloud
Consent to display content from Sound